최종편집일08.19 15:38
검색하기
인기mouGE학회

[병원/의료 > 병원]

강남베드로병원, 국제항공편 정상화 함께 다시 부는 해외유학 바람

김경훈 기자 / wkt4619@naver.com
승인 22-06-28 08:31 | 최종수정 22-06-28 08:34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점차 진정 국면에 접어듦에 따라, 우리 사회 곳곳에서 '일상 회복'을 꾀하고 있다. 그 중 가장 두드러진 변화를 보이고 있는 곳이 ‘항공’이다. 국토교통부가 지난 12일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올해 4월 국제선 항공 운항 편수는 총 6,338편으로 전년도 같은 기간에 비해 350편가량 늘어 났다.

 

 ▲항공 운항 편수 전년 동기간 대비 350편 증가 

 

국토교통부는 지난 3일 열린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최근 급격히 증가한 항공수요와 유럽·북미 등 글로벌 항공 정상화 흐름 등을 고려하여, 관계 부처와 논의를 거쳐 국제 항공 노선을 조속히 정상화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이러한 국제선 항공운항 정상화 추세와 함께 어학공부를 위해 해외로 떠나는 유학, 워킹홀리데이, 교환학생 등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학업, 주거, 생활 등 유학을 떠나기 전에 준비해야 할 사항들은 셀 수 없이 많다. 그러나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건강검진 증명서이다. 외국의 어학교육기관에는 다양한 국가에서 온 다양한 인종의 학생들이 모이기 때문에, 학생의 건강기록을 까다롭게 체크한다. 그렇다면 해외 유학 준비를 위한 건강검진은 어떻게 진행되는지 알아보자.

 

◆ 출국 전 기본 건강검진 및 예방접종 여부 체크

 

기관별, 국가별로 요구하는 항목이 다르고 작성 양식도 다르기 때문에, 꼼꼼하게 확인하고 이에 알맞게 필요한 검사들을 진행해야 한다. 우선, 당뇨 및 단백뇨, 요잠혈 검사 등 감염 여부를 확인하기 위한 소변검사를 진행한다. 폐결핵 확인을 위한 흉부 X-ray 검사 외에 결핵검사, 심전도 검사, 혈액검사 등을 진행한다. 또한 일부 기관의 경우 검사 유효기간을 정해두어 입국 전 3주~6개월 이내의 검사 결과만 인정하는 경우도 있다. 이를 파악하여 검진 일정을 잡아야 번거로운 상황을 피할 수 있다.

 

또한 기본적인 예방접종을 완료해야 한다. 홍역, 볼거리, 풍진 예방을 위한 MMR 백신과 파상풍, 디프테리아, 백일해 예방을 위한 Tdap/Td vaccine 접종이 필요하다. 이외에도 수두 예방을 위한 Varicella 백신과 A형 간염 예방을 위한 Hepatitis A 백신, 그리고 B형 간염 예방을 위한 Hepatitis B 백신 접종이 필요하다. 간혹 인유두종 바이러스와 자궁경부암 예방을 위한 Human Papillomavirus 백신 접종을 요구하는 경우도 있다.

 

홍역, 풍진, 볼거리, 수두, B형 간염 등은 우리나라 국민 대부분이 어린 시절 접종을 완료한다. 때문에 아기수첩 등 접종에 대한 기록을 미리 확인해 보는 것이 좋다. 질병관리청에서 운영하는 예방접종정보 검색사이트인 예방접종도우미에서도 접종이력을 확인해 볼 수 있다. 접종 이력이 확인되는 바가 없다면, 재접종을 권고한다.

 

◆ 기저질환자, 알레르기 환자는 ‘영문 소견서’가 도움이 될 수 있어

 

기본 검진들을 진행한 결과 건강상에 별다른 문제가 없고, 필수적인 예방접종을 완료한 상태라고 하더라도 평소 기저질환을 앓고 있거나 알레르기를 가지고 있는 등 특별한 병력이 있다면, 영문 소견서를 받아 출국하는 것이 좋다.

 

◆ 유학생 검진 시, 지참해야 할 준비물

 

검진 시, 여권 상에 적혀있는 정확한 영문 이름에 대한 확인이 필요하므로, 여권을 지참해야 한다. 또한 예방접종에 대한 기록이 적혀 있는 아기수첩을 가져가면 더욱 신속하게 검진을 진행할 수 있다. 어학 기관별, 국가별 요청 서류 양식이 각기 다르기 때문에 학생이 지원하게 될 어학기관의 요청 서류 양식 1부를 지참해 가야 한다.

 

강남베드로병원 건강증진센터 김묘정 팀장은 “코로나19가 진정 국면에 접어들고 전 세계적으로 출입국 관련 규제가 완화 됨에 따라, 유학생 검진을 위한 문의도 늘고 있다.”라며 “학업을 진행하고자 하는 국가 및 어학기관의 요청 사항을 사전에 꼼꼼히 확인하고 출국 일정을 고려하여 검진계획을 세워야 한다.”라고 말했다.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다보스병원, 중년 남성들의 고민 전립선 비대증 전문의상담필요
가톨릭대 서울성모병원, 옴니버스 파크로 본사 확장 이전
병원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대사질환 동반 비만, 갱년기 ..
동화약품, ‘2023 가송 예술상..
JW중외제약, 의료전문가 전용 ..
메디톡스, 톡신매출 급증...영..
진흥원, 학회 연구회 암센터 ..
 
많이 본 포토뉴스
한미약품, ‘대한민국브랜드대..
동아제약 어린이 영양제 '미니..
'제37회 보령의료봉사상' 보건..
최소 절개로 간 기증자, 만족..
 
최신 인기뉴스
대사질환 동반 비만, 갱년기 ..
서울아산병원, CAR-T센터 개..
경희대병원, 동대문구청과 함..
세노비스, ‘트리플러스 3 3 3..
경희의료원, 막을 수도 없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