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12.05 15:12
검색하기
인기mouGE학회

[제약/유통 > 제약]

한미약품 '몬테리진' 후발 10품목 급여 등록

4품목 기존 최고價 886원으로...우판권 획득 두달에 처방전 등재
김영길기자/pharmakr@naver.com
승인 23-09-25 06:24 | 최종수정 23-09-25 09:41  
 


▲한미약품 천식·비염 복합제 '몬테리진캡슐' 연간 115억원(2022년)이 처방되는 스타제품 이다.  

 

연간 약 115억원(2022년)이 처방되는 한미약품의 천식-비염 치료제 몬테리진캡슐(몬테루카스트나트륨+레보세티리진염산염)의 후발제품 다수가 10월부터 처방된다. 

 

후발 제품은 8월 허가받은 지 두 달 만에 급여등록됐는데, 이는 우선판매품목 허가를 획득하면서 한 달이나 앞당겨 급여가 가능해 졌다. 

 

25일 약업계에 따르면 몬테리진과 성분이 동일한 후발약 10개 등록 품목은 ▷몬테비잘정(대웅제약) ▷몬테듀오정(보령) ▷루카레보정(바이넥스) ▷몬테칸플러스정(제일약품) ▷레보몽정(대화제약) ▷몬테세티정(메디카코리아) ▷레보카스정(동구바이오제약) ▷레보몬정(휴온스) ▷몬테레플정(대원제약) ▷레보루카정(제뉴파마) 등 이다.

 

이들 10품목 가운데 가운데 대웅, 제일, 동구, 제뉴파마는 기준요건 모두 충족으로 한미약품 몬테리진과 동일한 급여가(價)인 886원을 받았다.

 

나머지 6개 품목은 위탁생산 품목으로, 기준요건 1개만의 충족으로 최고가 886원 보다 15%낮은 753원의 급여價로 등재된다.

 

이들 4개품목은 모두 캡슐제인 몬테리진과 달리 제형을 정제로 하여 제제특허 회피에서 성공했고, 품목허가-우선판매권을 획득했다.

 

이에 따라 이들 우판권 품목을 제외한 나머지 몬테루카스트나트륨+레보세티리진염산염 성분의 정제는 2024년 5월까지는 출시할 수 없게된다. 

 

몬테루카스트나트륨+레보세티리진염산염 복합 캡슐제는 기관지 수축, 호흡 곤란, 콧물 등을 유발하는 류코트리엔 물질을 억제해 천식 및 비염 증상을 호전시키는 성분인 몬테루카스트 성분과 알레르기비염 치료 등에 쓰이는 항히스타민제인 레보세티리진염산염 성분이 결합된 제품 이다. 

 

몬테리진은 한미가 세계 최초로 선보인 것으로, 국내 환자를 대상으로 한 임상3상 에서 단일제 대비 우월한 약효를 입증한 바 있다.

 

한미약품의 몬테리진은 작년 의약품 시장조사 전문 기관인 유비스트가 처방 115억원으로 통계했는데, 이는 전년 93억원에 비해 23%가 늘어난 것 이다.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다음기사글이 없습니다.
이전기사글이 없습니다.
제약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인천세종병원, 올해 혁신 병원..
JW중외 '헴리브라' 처방액 100..
한독, 고혈압 복합제 아프로바..
한독, 혁신형 제약기업 보건복..
제18회 ‘KRPIA 파마컵(Pharma..
 
많이 본 포토뉴스
"유한건강생활 '사계절 초지방..
동아쏘시오홀딩스, 'EM 흙공 ..
대한정형외과학회장에 이명철 ..
동아쏘시오그룹, 제41회 마로..
 
최신 인기뉴스
한국체외진단의료기기협회, 통..
고지혈 치료제 스타틴, 천식..
우루사 ‘간 때문이야’ 500만..
동안교회 의료봉사팀, 교인 1..
체지방률 낮추면 하부요로증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