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12.05 15:12
검색하기
인기mouGE학회

[의료기/IT > 의료기]

GC지놈, 암 6종 조기 선별검사 아이캔서치 출시

이재성 기자 / scmdnews@hanmail.net
승인 23-09-25 09:38 | 최종수정 23-09-25 09:38  
 

임상유전체분석 전문기업 GC지놈(대표 기창석)이 AI 기반 액체생검 기술로 암 6종의 조기 발견 및 선별이 가능한 ‘아이캔서치(ai-CANCERCH)’ 검사를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아이캔서치는 단 한 번의 채혈만으로 폐암, 간암, 대장암, 췌장담도암, 식도암, 난소암 6종의 존재 가능성 및 암종을 예측하고 진행 여부까지 확인할 수 있는 프리미엄 암 스크리닝 검사다. 암 6종은 조기에 발견할 경우 생존율이 높은 암종과 기존에는 적절한 조기진단 방법이 없어 조기 암 검진이 필요한 암종을 위주로 선별했다.

 

이 검사는 GC지놈이 개발하고 특허를 보유한 인공지능 알고리즘을 활용한다. 혈관 속을 떠다니는 세포 유리 DNA 중 암세포에서 떨어져 나온 순환종양 DNA(ctDNA, circulation tumor DNA)를 추출해 자사의 차세대 염기서열 분석법(NGS, Next generation sequencing)으로 전장 유전체 분석을 시행, 이를 AI 알고리즘으로 분석해 암의 존재 가능성을 조기에 확인하는 것이다.

 

아이캔서치는 암 환자 1300여 명과 건강인 3700여 명(총 5000여 명)의 샘플 분석을 통해 검사 정확도 및 성능을 입증했다. 또, 아이캔서치 검사 분석에 사용되는 알고리즘 중 하나는 올해 4월 저명한 국제 학술지 ‘네이처 커뮤니케이션즈(Nature communications)’에 게재되며 GC지놈의 기술력을 국제적으로 인정받은 바 있다. 해당 알고리즘은 진단이 어려운 1기 암에서 민감도 91.1%(95% 특이도 기준)를 보이며 조기 암 발견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는 가능성을 제시했다.

 

기창석 GC지놈 대표는 “인구 고령화 및 서구화된 식습관 등으로 남녀노소 구분 없이 암 환자가 늘고 있어 적절한 조기 진단이 매우 중요한 시점”이라며 “’아이캔서치’는 간단한 채혈 한 번으로 6종 암의 존재 여부 및 암종을 예측할 수 있는 새로운 패러다임 검사로, 기존 암 검사가 지닌 방사능 피폭, 조영제 부작용, 내시경 준비 등의 어려움으로 암 검진을 꺼려 했던 환자들에게도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다음기사글이 없습니다.
이전기사글이 없습니다.
의료기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인천세종병원, 올해 혁신 병원..
JW중외 '헴리브라' 처방액 100..
한독, 고혈압 복합제 아프로바..
한독, 혁신형 제약기업 보건복..
제18회 ‘KRPIA 파마컵(Pharma..
 
많이 본 포토뉴스
"유한건강생활 '사계절 초지방..
동아쏘시오홀딩스, 'EM 흙공 ..
대한정형외과학회장에 이명철 ..
동아쏘시오그룹, 제41회 마로..
 
최신 인기뉴스
한국체외진단의료기기협회, 통..
고지혈 치료제 스타틴, 천식..
우루사 ‘간 때문이야’ 500만..
동안교회 의료봉사팀, 교인 1..
체지방률 낮추면 하부요로증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