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06.24 17:18
검색하기
인기mouGE학회

[제약/유통 > 제약]

``올 분기 처방 1위 항암제 '키트루다' 1천억원 독주

1차 치료제로 급여확대 후 고속주행...3분기 연속 처방 선두
김영길기자/pharmakr@naver.com
승인 24-05-24 05:49 | 최종수정 24-05-24 09:24  
 

타그리소 처방 46% 증가...올해 급여확대 효과

 국산신약 이노엔 케이캡 두각...유한-한미 선전  

 

올 1분기 MSD의 면역항암제 '키트루다'가 국내 처방매출 1000억원대를 유지, 여전히 앞서가는 것으로 조사됐다. 

 

24일 의약품 시장조사 전문기관인 아이큐비아에 따르면 키트루다는 1차치료제로 확대된 후 처방량이 더 빠르게 늘고 있으며, 다처방엔 항암제인 타그리소와 임핀지가 뒤를 잇고 있다. 

 

1위는 키트루다는 MSD 제품으로 올 1분기 1168억원이 처방돼 전년동기 보다 33.1%나 크게 증가, 처방약 전체 1위를 마크했다. 

 

키트루다는 2020년 1분기 국내 처방약 순위 1위에 오른 후 17분기 연속 선두를 유지하고 있다.

 

키트루다는 우리나라에 2015년 발매됐는데, 면역세포 T세포 표면에 PD-1 단백질을 억제해 PD-L1 수용체와의 결합을 막아 면역세포 활성화를 통해 암을 치료하는 면역관문억제제 이다.

 

키트루다는 국내허가 항암제 중 가장 많은 처방 적응증을 갖고 있다. 

 

건강보험 급여 적용은 비소세포폐암, 흑색종, 요로상피암, 호지킨림프종 4개 암종 7개 적응증에 달한다

 

분야는 ▶폐암 ▶두경부암 ▶호지킨림프종 ▶요로상피암(방광암) ▶식도암 ▶흑색종 ▶신세포암(신장암) ▶자궁내막암 ▶위암 ▶소장암 ▶난소암 ▶췌장암 ▶담도암 ▶대장암(직결장) ▶삼중음성유방암 ▶자궁경부암 등 대부분의 암에 처방된다. 

 

키트루다는 2022년 3월 비소세포폐암 1차 치료로 급여가 확대됐다. 

 

2022년 1분기엔 처방이 404억원 이었는데, 작년 1분기엔 878억원으로 1년 만에 117.1% 늘었다. 국내서 분기처방액이 1천억원 넘은 제품은 키트루다가 최초 이다. 

 

타그리소는 2위. 올들어 처방약에서 항암제 아스트라제네카의 타그리소는 급여가 확대됐다. 

 

올 1분기 타그리소는 399억원이 처방돼 전년동기比 46%가 늘었다.

 

타그리소는 상피세포성장인자수용체(EGFR) 티로신키나제억제제(TKI)로, EGFR-TKI는 EGFR 돌연변이 동반 전이성 비소세포폐암(NSCLC)에 처방되는 표적항암제이다.

 

타그리소는 올 부터 유한양행의 렉라자와 함께 특정 유전자 변이가 있는 국소 진행성 또는 전이성 비소세포폐암 1차 치료’로 급여가 확대됐다.

 

타그리소는 지난해 4분기 매출 269억원을 기록했는데 급여 확대 이후 1분기만에 매출이 47.9%나 뛰었다. 

 

유한양행의 렉라자는 지난해 4분기 매출 62억원에서, 1차치료제로 확대된 올핸 1분기만에 189억원으로 3배 이상 처방이 확대됐다. 복지부는 올해 처방액이 881억원에 달할 것으로 예측했다.

 

올 1분기 항암제에서 암젠의 프롤리아로 412억원으로, 전년동기 보다 16.2% 증가했다. 2016년에 국내 처방됐다. 

 

2016년 국내허가된 프롤리아 처방액은 2022년 1분기 250억원에서 2년사이 64.7% 확대됐다. 

 

프롤리아는 뼈를 파괴하는 파골세포의 형성, 활성화, 생존에 필수적인 단백질 RANKL 표적의 생물의약품 골다공증치료제 이다.

 

프롤리아는 종근당이 공동으로 판매하고 있다.

 

1분기 처방 3위제품은 사노피의 아토피피부염치료제 듀피젠트. 

 

1분기 405억원으로 전년대비 30.9% 늘었다. 듀피젠트는 국소치료제가 권장되지 않거나 증상이 적절하게 조절되지 않는 중등도~중증 아토피피부염 치료를 위해 개발된 첫 표적 생물학적제제 이다. 

 

듀피젠트는 2018년 3월 국내 허가를 받았다. 2020년 1월 중증 아토피피부염에 까지로 확대, 처방이 늘었다.

 

4위제품은 아스트라제네카가 개발한 PD-1 타깃의 면역항암제 임핀지. 

 

임핀지는 1분기 처방 315억원으로 전년대비 107.1%나 확대됐다. 

 

임핀지는 면역항암제 최초로 담도암에서 효과를 입증했다. 아스트라제네카는 2022년 임핀지+젬시타빈+시스플라틴 병용으로 국내 승인을 받았다. 

 

임핀지 병용요법은 담도암 영역에 12년만에 새로운 표준 치료치료 제품. 아스트라제네카가 담도암 급여의 확대를 추진 중 이다.

 

처방 5위 제품은 HK이노엔의 위식도역류질환치료제 케이캡으로 올 1분기 매출이 322억원으로 전년동기比 21.6% 증가, 전체 처방약 시장에서 6위를 차지했다. 

케이캡은 산 분비 최종 단계에 위치하는 양성자펌프와 칼륨이온을 경쟁적으로 결합시켜 위산 분비를 저해하는 새로운 작용기전으로 2019년 급여됐다. 

 

한미약품의 고지혈증복합제 로수젯은 1분기 매출 293억원으로 처방약시장 10위에 올랐다. 로수바스타틴+에제티미브의 복합신약 이다.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한독, 바이오콘과 리라글루티드 성분 비만치료제 국내독점판매.유통계약
큐리언트, 텔라세벡 허가 임상 개시
제약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경희대 의대 김우식 교수, '사..
화이자 심근경증 '빈다맥스' ..
종근당 등 "집행정지" 청구 인..
GC녹십자의료재단, 신생아 선..
심혈관질환 위험 높이는 유전..
 
많이 본 포토뉴스
의정부을지대병원 ‘찾아가는 ..
하이로닉, 마스턴-EDC社 등과 ..
길리어드, 연세암병원과 항암..
"우루사' 대웅 임직원 참여 '..
 
최신 인기뉴스
화이자 심근경증 '빈다맥스' ..
서울대의대-서울대학병원 교수..
펙수클루, 위식도역류 항염효..
노원을지대병원 색소포니스트..
복지부 '혁신형 제약기업' 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