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06.24 17:18
검색하기
인기mouGE학회

[병원/의료 > 의료]

아주대병원, 권역별호스피스센터·완화의료센터 2024년 통증 캠페인

이재성 기자 / scmdnews@hanmail.net
승인 24-05-29 08:40 | 최종수정 24-05-29 08:40  
 

 


 

아주대병원 권역별호스피스센터와 완화의료센터가 5월 8일과 14일 이틀 동안 ‘통증, 참지 말고 말씀하세요! 암성통증 조절할 수 있습니다!’란 슬로건으로 2024년 통증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번 캠페인은 환자 및 보호자, 내원객, 교직원 등을 대상으로 호스피스·완화의료 정보를 제공하고, 암성통증 관리에 대한 인식 개선을 위해서 마련됐다.

 

이를 위해 홍보 포스터 전시, 교육자료 및 기념품 배부 등의 홍보 활동을 진행했으며, 또 교직원을 대상으로 암성통증 관리에 대한 강좌 교육을 실시해 의료진의 말기 암 환자 통증관리에 대한 적극성 유도 및 마약성 진통제 사용에 대한 정보 등을 제공했다. 

 

이현우 센터장(종양혈액내과)은 “매년 통증 캠페인을 열어 암성통증 관리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비롯해 의료진의 적극적인 통증 조절이 환자의 삶의 질 향상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음을 널리 전하고 있다”고 말했다.

 

통증은 암 환자들이 겪는 가장 흔하고 고통스러운 증상 중 하나로, 참기보다는 적극적으로 치료함으로써 이전보다 수면의 질, 식욕 등을 향상시키고, 주변 사람들과 보다 원만한 관계를 유지하는 등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다.

 

한편 보건복지부, 중앙호스피스센터, 권역별호스피스센터와 전국 호스피스전문기관은 통증 조절에 대한 의료진의 적극적인 참여와 환자의 암성통증 관리에 대한 인지도를 높이기 위해 매년 5월 통증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다음기사글이 없습니다.
이전기사글이 없습니다.
의료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경희대 의대 김우식 교수, '사..
화이자 심근경증 '빈다맥스' ..
종근당 등 "집행정지" 청구 인..
GC녹십자의료재단, 신생아 선..
심혈관질환 위험 높이는 유전..
 
많이 본 포토뉴스
의정부을지대병원 ‘찾아가는 ..
하이로닉, 마스턴-EDC社 등과 ..
길리어드, 연세암병원과 항암..
"우루사' 대웅 임직원 참여 '..
 
최신 인기뉴스
화이자 심근경증 '빈다맥스' ..
서울대의대-서울대학병원 교수..
펙수클루, 위식도역류 항염효..
노원을지대병원 색소포니스트..
복지부 '혁신형 제약기업' 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