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05.21 20:07
검색하기
인기[취재수첩]제약GE

[보건정책 > 보건정책]

병원마다 천차만별 제증명 수수료 상한금액 기준 적용

복지부, 의료기관 제증명수수료 항목과 금액 기준 고시 제정안 행정예고
장석기 기자 / sciencemd@hanmail,net
승인 17-06-27 08:44 | 최종수정 17-06-27 13:27  
 

보건복지부(장관 정진엽)는「의료기관의 제증명수수료 항목 및 금액에 관한 기준」고시 제정안을 마련하여, 6월 27일부터 7월 21일까지(25일간) 행정예고한다고 밝혔다.「의료법」제45조3(제증명수수료의 기준고시)


보건복지부장관은 제45조의2제1항에 따른 현황조사·분석의 결과를 고려하여 제증명수수료의 항목 및 금액에 관한 기준을 정하여 고시하여야 한다.  (신설 2016.12.20. 시행 2017.9.21.)


이번 행정예고안은 보건복지부장관이 비급여 진료비용 등의 현황조사‧분석결과를 고려하여 제증명수수료의 항목 및 금액에 관한 기준을 고시하도록 하는 개정「의료법*」을 시행하기 위한 것으로   주요 제증명의 정의 및 상한금액과 제증명수수료의 운영기준에 대한 세부사항을 담고 있다.


그동안 제증명수수료는 의료기관의 자율결정 사항으로 동일한 증명서도 병원마다 가격 편차가 있어 의료기관을 이용하는 국민들이 불만을 제기해 왔었다.

 

이에, 보건복지부는 ‘17년도 비급여 진료비용 등 현황조사 자료를 분석하여 의료기관에서 많이 사용하는 제증명 30항목의 정의 및 항목별 대표값(최빈값 및 중앙값)을 고려한 상한금액을 정하고, 사전에 환자‧소비자단체 및 의료인 단체 등의 의견수렴(6.1, 6.22)을 거쳐 동 고시 제정안을 마련했다.

 

< 고시 제정안 적용시 달라지는 점 > 현 재  고시 제정(안)
▪일반진단서를 발급받고자 하는 경우 의료기관별 자율 수수료(상한 없음)  최저(1,000원) ~ 최고(100,000원)
▪10,000원 이내 범위에서 의료기관별 자율 수수료,  최저(0원) ~ 최고(10,000원)
▪MRI 등 진단기록영상을 CD로 발급받고자 하는 경우 의료기관별 자율 수수료(상한 없음)  최저(1,000원) ~ 최고(50,000원)
▪10,000원 이내 범위에서 의료기관별 자율 수수료,  최저(0원) ~ 최고(10,000원)
▪입퇴원확인서를 발급받고자 하는 경우  의료기관별 자율 수수료(상한 없음)   최저(0원) ~ 최고(20,000원)
▪1,000원 이내 범위에서 의료기관별 자율 수수료  최저(0원) ~ 최고(1,000원)

 

고시 제정(안)의 주요내용은 다음과 같다.

동 고시는 「의료법」 제45조제2항 및 같은 법 시행규칙 제42조의2제2항에 따른 진료기록부 사본, 진단서 등 제증명수수료를 징수하는 모든 의료기관에 적용함

 

의료기관에서 많이 사용하는 증명서 중 ‘17년도 비급여 진료비용 등의 현황 조사 및 분석결과를 고려하여 진단서 등 30항목의 정의와 상한금액을 정함, 료기관의 장은 0원부터 상한금액 범위 내에서 해당 의료기관의 제증명수수료 금액을 자율적으로 정하도록 함

 

 의료기관은 각 항목별 상한금액을 초과하여 징수할 수 없으며, 상한금액 범위 내에서 금액을 정하여 환자가 쉽게 볼 수 있는 장소에 고지․게시하도록 함   아울러, 의료기관이 제증명수수료 금액을 변경하려는 경우, 변경일 14일 전에 그 변경 내역(변경 전후 금액 비교 등)을 의료기관 내에 게시하여야 함

     

보건복지부는 이번 고시를 통하여 제증명수수료에 대한 국민의 이해도 및 알 권리를 높이고, 의료기관별 금액 편차를 감소시켜 국민들의 부담이 완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복지부 관계자는 “이번 행정예고는 6월 26일부터 7월 20일까지 25일간 진행되며, 행정예고 기간 동안 의견 수렴을 거쳐 9월 중 제정안을 확정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제정안에 대한 상세한 내용은 보건복지부 홈페이지(www.mohw.go.kr) → 정보 → 법령 → 입법/행정예고 전자공청회 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이번 제정안에 대하여 의견이 있는 단체 또는 개인은 2016년 7월 21일까지 보건복지부 의료기관정책과로 의견을 제출할 수 있다.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다음기사글이 없습니다.
이전기사글이 없습니다.
보건정책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WHO "피내용 BCG 결핵 예방백..
유한 폐암신약 YH25448, AZ 타..
해외제약전문가 컨설팅 통해 ..
정부, 백신수급 안정 위해 업..
로슈 티센트릭 병용, 폐암 생..
 
많이 본 포토뉴스
오늘 'BIO & MEDICAL KOREA 20..
일양약품, 백혈병 치료제 "슈..
GSK 남성형 탈모 치료제 아보..
화이자제약 ‘챔픽스’, 새해..
 
최신 인기뉴스
WHO "피내용 BCG 결핵 예방백..
보건당국은 왜 피내용 BCG 백..
국민건강보험공단 김성우 일산..
식약처, 바이오의약품 개발.허..
'문케어 저지' 총궐기대회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