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09.21 13:31
검색하기
인기[취재수첩]제약GE

[병원/의료 > 병원]

한림대의료원, 심혈관질환 국제학술 심포지엄 개최

이미연 기자/minx3535@korea.com
승인 17-09-14 11:16 | 최종수정 17-09-14 11:16  
 

한림대학교의료원은 9월 19일 오전 10시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 대강당에서 스웨덴 웁살라대학교 의과대학과 ‘제9회 한림-웁살라 심혈관 질환의 새로운 접근 국제학술 심포지엄(The 9th Hallym-Uppsala International Symposium : Novel Approaches in Cardiovascular Disease)’을 개최한다.
 
이번 심포지엄은 2개의 세션, 총 10개의 발표로 진행된다.

 

웁살라대학 의과대학에서는 전임 의대학장 쉘 오베리(Kjell Oberg) 교수, 현 의대학장 에바 티엔수 얀손(Eva Tiensuu Janson) 교수, 웁살라 임상 생체지표 연구소의 앙니에타 시예그반(Agneta Siegbahn) 교수, 웁살라 임상연구센터의 클라스 헬드(Claes Held) 교수, 웁살라 임상연구센터장 조나스 올드그리안(Jonas Oldgren) 교수 등 심장혈관질환 분야 전문가가 대거 방한한다.

 

한림대학교 의과대학에서는 조정래, 박경하, 윤종찬, 최석원, 조상호, 이선기 교수가 참석해 웁살라대학 교수들과 함께 ‘심혈관 질환의 새로운 접근’을 주제로 최신 동향을 다룬다.
 
심포지엄 전반부 세션에서는 심혈관 질환 영역에서 정밀의료를 실현할 최신 연구들이 발표되며, 후반부 세션에서는 실용적 임상연구의 새로운 개념과 실제 진료현장에서 구현 가능한 임상시험결과가 소개된다. 
 

첫 번째 세션에서는 ▲심혈관 질환에서의 Micro RNA, 세포외 소포체 그리고 새로운 바이오마커 ▲급성심근경색증 환자에서 항혈전 치료의 난제들과 해결방안 - 약동학적 관점에서’ ▲심혈관 질환에서 바이오마커의 임상적 유용성 ▲맥관의 임상적 의의: 초기 동맥경화부터 불안정 죽상반까지를 들을 수 있다.
 
두 번째 세션에서는 ▲심혈관 질환에서 실용적 임상연구의 새로운 개념 ▲한국인 급성 심부전의 특징(시기별 추세를 중심으로) ▲한국인 고혈압의 특징(연령 및 표적장기 손상을 중심으로) ▲임상 시험 결과를 확인하는 실제 진료 현장에서의 근거 ▲한국인 급성심근경색증 환자의 치료 현황과 성적 ▲빅데이터를 활용한 국내 주산기 심근증의 발생률 및 관련된 위험인자 파악의 발표가 진행된다.
 
이혜란 한림대학교의료원장은 “이번 심포지엄은 심혈관질환의 바이오마커 등 최신 지견을 다룰 뿐 아니라 급성심부전, 고혈압, 급성심근경색증 등 한국인에서의 심혈관질환 치료 접근방법을 논의하는 의미 있는 학술대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다음기사글이 없습니다.
이전기사글이 없습니다.
병원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경희의료원 술 마시지 않는데,..
조산위험인자, 조산과 연관성 ..
세계 바이오시밀러 시장 국내..
임신 돕는 '의약품-시술' 상당..
의협 추무진 회장, 불신임안 ..
 
많이 본 포토뉴스
일양약품, 백혈병 치료제 "슈..
GSK 남성형 탈모 치료제 아보..
화이자제약 ‘챔픽스’, 새해..
알앤에스바이오, 코스메슈티컬..
 
최신 인기뉴스
세계 바이오시밀러 시장 국내..
임신 돕는 '의약품-시술' 상당..
알레르기 비염환자 가을철 더 ..
항우울제, 복용시 조기 사망 ..
편두통 환자, 인지기능 저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