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01.28 08:27
검색하기
인기mouGE학회

[병원/의료 > 의료]

병원의사협, 복지부에 상급종합병원내 불법의료행위 단속 공문발송

장석기 기자 / sciencemd@hanmail,net
승인 19-12-03 08:25 | 최종수정 19-12-03 08:25  
 

대한병원의사협의회 보건복지부에 상급 종합병원 내 불법 무면허 의료 행위 단속 및 직무유기 행위 중단 요청 공문 발송했다.

 

병원의사협은 아래와 같이 복지부에 상급 종합병원 내 불법 무면허 의료 행위 단속 및 직무유기 행위를 중단하기 요청하는 공문을 발송했으며, 이후 복지부의 전향적인 자체 변화가 없을 시 엄청 대처를 천명하였습니다.


1. 귀 부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합니다.

2. 관련근거 :
- 대병의협 제2018-85호(2018.10.17.)
- 대병의협 제2018-145호(2018.01.21.)
- 대병의협 제2019-27호(2019.05.08.)
- 대병의협 제2019-131호(2019.08.23.)
- 의료자원정책과 – 6126(2019.05.29.)
- 의료자원정책과 – 6151(2019.05.30.)
- 의료자원정책과 – 9370(2019.08.21.)

 

3. 대한병원의사협의회는 위와 같이 귀 부 의료자원정책과에 상급 종합병원 내 불법 PA의 무면허 의료행위에 대한 단속과 처벌을 요청하는 공문을 수차례 보낸 바 있으나 귀 부에는 매우 형식적인 답변만 반복하고 있고, 지난 8월 귀 부가 보건소에서 심장초음파 센터의 불법행위가 없다는 것을 확인했다는 내용의 답변(의료자원정책과 - 9370)에 대한 추가 질의 공문(대병의협 2019-131호)에 대해서는 아직까지 아무런 답변을 주지 않고 있습니다.

 

4. 귀 부에서는 본 회로 보낸 공문을 통해(의료자원정책과-6126) “의료인의 업무범위 명확화 논의를 위해 의료인 업무범위 협의체를 운영하면서, 필요시 관련 단체 및 전문가 등을 추가로 구성할 예정”이라고 답을 한 바 있습니다. 본 회는 지난 1년 여간 의료기관 내에서 자행되는 무면허 의료행위의 실태를 알리고 그 근절에 앞장서고 있는 대표 단체임에도 불구하고 귀 부에서는 관련 위원회에 본 회에 참여를 요청하지 않고 있습니다.

 

5. 최근 기사에 따르면,
(1) 귀 부에서는 간호사의 불법 심장초음파 행위를 수사하고 있는 수사기관에 유권해석 공문을 보내면서 “지금까지 간호사의 의료행위가 환자에게 해를 끼쳤다면 몰라도 그게 아닌 상황에서 처벌을 하는 것을 무리가 있다고 본다.”라고 말하였다고 하며,(관련기사 : https://bit.ly/33yhxEk)

 

(2) 또한 최근 본 회로 귀 부에서 간호사의 불법 심장초음파행위를 합법화 유권해석을 하려는 움직임이 있다는 제보까지 접수가 되고 있습니다.

 

6. 간호사의 심장 초음파 행위에 대해서는
(1) 언론 기사를 바탕으로 한 수사기관의 강제 수사를 통해서 의료법 위반 사실이 분명히 드러났을 뿐 아니라, (관련기사 : https://bit.ly/2rKx9Y2)

 

(2) 이미 지난해 11월 청주 모 종합병원에서 이뤄진 간호사와 간호조무사의 뇌혈류 초음파 및 심장초음파 검사 행위에 대해서 귀 부에서도 불법이라도 판단하고 과징금 부과 및 경찰 고발을 한 바 있고, 이를 바탕으로 법원에서도 무면허 의료행위에 대해 유죄를 인정하고 벌금형을 선고하는 등 그 위법성이 분명한 사안입니다.
(관련기사 : https://bit.ly/2Le6fib)

 

7. 따라서 본 회에서는 아래와 같이 귀 부에 요청합니다.

- 아 래 -

가. 간호사의 심장초음파 행위는 이미 사법 당국에 의해 그 불법성에 대해 명확한 판단이 내려졌고 그 위반 사실 또한 언론 기사 등을 통해 명확히 드러났으므로, 귀 부에서는 해당 의료기관들의 의료법위반에 대한 후속 조치로 직접 현지조사를 통해, 의사 면허정지, 의료기관 업무정지, 진료비 환수 및 요양기관 업무정지, 그리고 경찰 고발 등의 조치를 취하고 그 결과를 12월 31일까지 보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나. 지난 8월 귀 부가 A보건소에서 심장초음파 센터의 불법행위가 없다는 것을 확인했다는 내용의 답변(의료자원정책과 - 9370)에 대한 추가 질의 공문 (대병의협 2019-131호)에 대해서 12월 7일까지 답변 주시기 바랍니다.


다. 귀 부에서는 본 회로 보낸 공문을 통해 (의료자원정책과 - 6126) 대로 “의료인의 업무범위 명확화 논의를 위해 만든 모든 협의체”에 본 회의 위원 참여를 보장해주시기 바랍니다.

 

8. 국민 건강을 책임지는 귀 부에서 의료기관 내 무면허 의료행위 근절을 위해 적극 나서지 않고, 이를 방임하고 사법부의 판단을 넘어서는 유권해석까지 동원해 이를 합법화하려는 시도가 있다는 것에 대해 본 회는 심각한 우려를 금할 수 없습니다.

 

9. 앞으로 본 회가 요구한 내용이 이행되지 않고, 귀 부의 잘못된 행위가 반복되는 경우 본 회는 귀 부의 위법한 직무 행태에 대해 엄중한 책임을 물을 수밖에 없음을 양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국민 건강을 책임지는 귀 부의 성실한 답변을 요청합니다.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눈 뻑뻑-입 마름 면역이상 '쇼그렌' 의심"
한국백혈병환우회, 백혈병 환우들 헌혈자들에게 감사의 마음 전해
의료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작년 반일감정 고조속 일본의..
복지부 - 진흥원, SEHA와 '한 ..
대웅 '글리아타민' 작년 국내 ..
힘찬병원, 노년건강 위협하는 ..
바이엘코리아, 강서구 노인 이..
 
많이 본 포토뉴스
GC녹십자-천렙, 마이크로바이..
전혜숙 의원, 2019 최우수전문..
동성제약, 제3회 송음마라톤대..
제27회 JW중외박애상, 서진수 ..
 
최신 인기뉴스
의협 "우한폐렴 3번째 확진에 ..
서울대병원, 모든 출입객 대상..
삼성서울병원, 중국 폐렴 확..
미즈메디병원, 2019 정부혁신 ..
의협,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