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08.19 15:38
검색하기
인기mouGE학회

[보건정책 > 보건정책]

진흥원, 포스트 코로나 시대 미래 혁신 기술 바이오코리아 2022 폐막

장석기 기자 / sciecemd@daum.net
승인 22-05-17 08:48 | 최종수정 22-05-17 08:48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권순만, 이하 진흥원)과 충청북도(도지사 이시종)가 공동으로 개최하는 「BIO KOREA 2022 - 포스트 코로나와 미래 혁신 기술: Beyond the Pandemic, into A Next Wave」이 지난 13일(금) 최종 마무리 됐다.

 

올해로 17회를 맞은 바이오코리아는 지난 5월 11일(수) 오전 10시 30분 개막식을 시작으로 차기 바이오헬스 산업을 선도할 유망 기업과 병원, 정부기관, 연구 기관 등 관련 업계가 바이오헬스 산업의 최신 기술과 제품을 제시한 이번 행사는 3일간 52개국에서 624개사가 참여했다.

 

개막식에서는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이 참석, 축사를 통해 “정부에서는 바이오헬스 분야 육성을 국정과제로 추진하며, 신약개발 지원, 전문인력 확보와 함께 바이오헬스 거버넌스 강화를 위해 앞장서겠다.”는 의지와 격려를 표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의 팬데믹화에 따른 환경 변화 속에서 BIO LIVE ZONE, 체험이 가능한 메타버스 홍보관 등 오프라인 현장 중심의 행사를 운영했다.

 

 컨퍼런스에서는 마이크로바이옴 등 치료제 기술부터 포스트 코로나를 대비한 K-백신 자급화 전략, 인공지능(AI) 등 바이오헬스 산업의 핵심 주제에 대한 21개의 세션으로 구성되어 150여명의 연사들의 발표가 진행되었다.

 

 비즈니스 포럼에서는 온・오프라인으로 동시에 진행하면서 참가자 간의 비즈니스 교류 기회를 확대했다. 특히, 파트너링은 사노피, 다케다제약, 릴리 등 주요 국내・외 기업들이 관심을 보이며 440명이 참여하며 730건의 미팅이 진행되었다.

 

 전시에서는 진스크립트 프로바이오, 싸토리우스 코리아 바이오텍, 에이비엘바이오(주) 등 11개국 305개 기업이 현장에서 홍보부스를 운영했으며, AR, VR 등 보건의료와 결합한 4차 산업혁명 특화 ▲ 메타버스 홍보관, 호주, 캐나다 등 해외의 우수 바이오 기업과 기술을 만날 수 있는 ▲ National Pavilion(국가관)도 선보였다.

 

또한, 기업의 비즈니스·기술을 소개하는 BIO LIVE도 온・오프라인으로 진행되어 참여기업의 홍보 활동을 지원 했다.

 

 마지막으로 인베스트페어에서는 메타버스와 바이오헬스 대응전략, mRNA 플랫폼 및 백신 CMO 등 21개 기업이 참여하여 투자자들에게 최근 트렌드 및 기업의 경영전략과 비전을 소개했다.

 

진흥원 권순만 원장은 “앞으로도 바이오코리아가 국내 최대 규모의 기술거래시장으로 자리매김 하고 바이오헬스산업이 대한민국 미래 성장 동력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또한 컨퍼런스를 다시 시청 하고자 하는 기업은 바이오코리아 홈페이지(www.biokorea.org)에서 FCA, 3-CA 등록자에 한해 VOD 다시보기 서비스를 이용하면 된다. 기간은 5월 17일(화) ~ 23일(월)까지 진행된다. 자세한 내용은 바이오코리아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정형외과의사회, 보험업법 개정법률안 반대 성명
식약처, 5월부터 의약품 해외제조소 현지실사 재개
보건정책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대사질환 동반 비만, 갱년기 ..
동화약품, ‘2023 가송 예술상..
JW중외제약, 의료전문가 전용 ..
메디톡스, 톡신매출 급증...영..
진흥원, 학회 연구회 암센터 ..
 
많이 본 포토뉴스
한미약품, ‘대한민국브랜드대..
동아제약 어린이 영양제 '미니..
'제37회 보령의료봉사상' 보건..
최소 절개로 간 기증자, 만족..
 
최신 인기뉴스
대사질환 동반 비만, 갱년기 ..
서울아산병원, CAR-T센터 개..
경희대병원, 동대문구청과 함..
세노비스, ‘트리플러스 3 3 3..
경희의료원, 막을 수도 없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