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04.06 17:09
검색하기
인기mou[?혥혩?혷?혱??][?혥혩?혷?혱癲?]

[약사/건식 > 약사]

대한약사회, 담합 신고센터 본격 운영...'회원들의 적극적 제보 필요'

봉두한 기자 / hois232@gmail.com
승인 20-01-14 08:15 | 최종수정 20-01-14 08:15  
 

대한약사회(회장 김대업)가 ‘약국·의료기관 담합 신고센터’를 구축하고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13일 약사회에 따르면 이는 약사회와 보건복지부간 주요 현안에 대한 정책 논의를 위한 상설 협의기구인 약정협의체에서 논의되었던 과제로 담합 신고 활성화를 위한 후속조치의 일부라고 설명했다.


약국·의료기관 담합 신고는 약사회 홈페이지 중앙 우측에 신고센터 배너를 설치하여 회원가입 없이 누구나 접속하여 신고할 수 있다.

 

신고센터를 통해 알고 있는 담합 정황을 제보하면 되며 담합 입증이나 의심할 수 있는 정황 자료를 첨부할 수 있는 기능도 마련됐다.


금지하는 담합행위는 ▲특정 의료기관의 처방전을 가진 환자의 약제비 전부 또는 일부를 할인 ▲처방전을 대가로 의료기관에 금품이나 경제적 지원을 주거나 요구 약속하는 경우 ▲의료기관에서 특정 약국에서 조제받도록 유도하는 경우 등으로 약사법과 동법 시행령에 명시하고 있다.


또한, 약국과 의료기관 사이 뿐 아니라 제3자를 통해 제공되는 경제적 이익도 금지되며, 적발시 제3자도 처벌된다.


약사회 관계자는 “약국을 개설할 때 의료기관에 권리금처럼 주는 리베이트가 만연해 있다는 사실에 경악을 금치 못할 지경”이라며, “복지부도 문제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있는 만큼 회원들의 적극적인 제보가 불법행위를 뿌리 뽑을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약사회는 신빙성이 있는 제보는 즉시 복지부로 이첩하여 국가 기관을 통한 조사가 이루어지게 함과 동시에 불법 브로커나 면대 조사와도 연계해 나갈 방침이다.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서울특별시약사회, 2019년도 결산감사 수감
서울시약사회, "소외계층의 사회안전망 확대 바란다"...후원금 전달
약사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씨티씨바이오, '클로로퀸' 완..
국내 천식, 환자 늘고 사망도 ..
폐암 전이 뇌종양 표적치료 새..
특수 천 이용, 피부 약물 전달..
CJ헬스케어 'HK이노엔'으로 사..
 
많이 본 포토뉴스
동아ST, 작년매출 6122억…전..
JW생명과학, 식염수 희석않는 ..
AI활용 신약 후보물질 국내 첫..
대웅제약 ‘덴티가드랩’ 독일..
 
최신 인기뉴스
폐암 전이 뇌종양 표적치료 새..
특수 천 이용, 피부 약물 전달..
삼진제약 '포시가' 후발 의약..
대만, 코로나-19 감염증 '격리..
대웅, 상품 치매약 '에빅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