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09.21 13:31
검색하기
인기[취재수첩]제약GE

[제약/유통 > 제약]

LG화학, 진단시약 전문 공장 준공…시장공략 본격화

김홍진 기자 / scmdhj@daum.net
승인 17-07-17 11:06 | 최종수정 17-07-17 13:37  
 

 

LG화학이 본격적으로 진단시약 시장 공략에 나선다.

 

오늘(17일) LG화학은 '충북 청주시 오송 공장에 체외진단용 진단시약 전용 공장을 건설하고, 손지웅 생명과학사업본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 공장은 지상 1층 연면적 2,370㎡ 규모로, 이달부터 알러지, 혈액 검사 등에 사용되는 면역진단 시약과 호흡기 바이러스, 결핵 진단 등에 사용되는 분자진단 시약 등 총 12종의 제품을 본격 생산하게 된다.

 

진단시약은 혈액, 머리카락 등을 이용해 질병 등을 발견하거나 치료 효과 등을 추적·판정하는 데 쓰이는 약품이다.

 

LG화학은 인구 고령화 및 의료 트렌드가 ‘치료에서 예방’으로 변화함에 따라 진단시약 시장이 크게 성장할 것으로 전망, 2015년말부터 오송에 공장 건설을 시작해 1년 7개월만에 완공하게 됐다.

 

특히, LG화학은 이번 공장 준공으로 국내 업계 상위 수준인 연간 최대 1,900만회 테스트(Test) 분량의 제품 생산능력을 확보, 다국적 기업들이 주도하고 있는 국내 진단시약 시장에서 본격 경쟁이 가능한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
 
LG화학은 향후에도 지속적인 증설과 제품 다변화를 통해 국내를 넘어 중국 등 해외 시장도 적극 공략, 지속적으로 사업을 성장시켜 나갈 방침이다.

 

LG화학은 1986년부터 진단시약 연구를 진행, 대전에 위치한 기술연구원에서 1992년부터 제품을 생산하는 등 30년이 넘는 연구개발과 사업화를 통해 차별화된 기술력과 제품력을 확보해 왔다.

 

LG화학 생명과학사업본부의 첫 진단시약 제품인 C형간염 면역진단 시약은 다수의 글로벌 기업 제품과의 입찰경쟁에서 성공해 지난 1995년부터 혈액원에 300만회 테스트 분량을 꾸준히 납품하고 있다.

 

특히 ▲분자진단 분야의 결핵 감염을 진단하는 ‘TB(Tuberculosis, 결핵균)’ 제품, 인플루엔자∙신종플루 등 호흡기 질환을 진단하는 ‘RV (Respiratory Virus, 호흡기 바이러스)’ 제품과 ▲면역진단 분야의 약 90여 종의 알러지 항원을 동시에 확인할 수 있는 ‘알러지 스크리닝’ 제품은 기술력을 인정받으며, 지난해 국내 시장점유율 70%대로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LG화학 손지웅 생명과학사업본부장은 “그간 축적된 우수한 기술력과 생산능력을 바탕으로, 고객에게 더욱 편리하고 차별화된 제품을 안정적으로 공급할 것”이라고 밝혔다.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다음기사글이 없습니다.
이전기사글이 없습니다.
제약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경희의료원 술 마시지 않는데,..
조산위험인자, 조산과 연관성 ..
세계 바이오시밀러 시장 국내..
임신 돕는 '의약품-시술' 상당..
의협 추무진 회장, 불신임안 ..
 
많이 본 포토뉴스
일양약품, 백혈병 치료제 "슈..
GSK 남성형 탈모 치료제 아보..
화이자제약 ‘챔픽스’, 새해..
알앤에스바이오, 코스메슈티컬..
 
최신 인기뉴스
세계 바이오시밀러 시장 국내..
임신 돕는 '의약품-시술' 상당..
알레르기 비염환자 가을철 더 ..
항우울제, 복용시 조기 사망 ..
편두통 환자, 인지기능 저하 ..